기사 메일전송
신동주 전 삼성 코치, 도개중 감독 선임
  • 이진욱 기자
  • 등록 2020-03-23 21:43:19

기사수정


[이진욱 기자] 신동주(48) 전 삼성 라이온즈 코치가 도개중학교(교장 이용석) 야구부 지휘봉을 잡는다. 


도개중은 공석이 된 야구부 감독에 신동주 전 삼성 코치를 선임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구미초-구미중-포철공고를 나온 신동주 신임 감독은 1991년 프로 데뷔 후 삼성과 KIA에서 선수로 뛰었다. 1군 통산 1041경기에 출장해 타율 2할7푼2리(2904타수 791안타) 110홈런 415타점 447득점 122도루를 기록하는 등 공수주 3박자를 고루 갖춘 외야수로 이름을 날렸다. 


신동주 감독은 1997년 삼성 외야진의 한 축을 맡으면서 타율 3할2푼6리(399타수 130안타) 21홈런 66타점 79득점 18도루로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당시 삼성은 신동주를 비롯해 김한수, 최익성, 정경배, 이승엽 등 타선의 세대교체에 성공하면서 2002년 한국시리즈 우승의 발판을 마련하기도 했다. 


신동주 감독은 “고향 팀에서 감독을 맡게 돼 영광”이라면서, “성실, 협동, 창조를 통해 글로벌 시대를 주도할 인재를 육성하자는 재단의 교육 이념을 바탕으로 올바른 인성과 지식을 가진 선수를 키우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리스트페이지_R001
최신뉴스더보기
리스트페이지_R002
리스트페이지_R003
리스트페이지_004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