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양대학교병원, 서울시의사회로부터 방호복 500벌 기증 받아
  • 이승준 기자
  • 등록 2021-02-16 00:23:08

기사수정

한양대학교병원(원장 윤호주)은 코로나19의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지치고 힘든 의료진에게 사용해달라고 서울시의사회로부터 방호복 500벌을 기증받았다.

[이승준 기자] 한양대학교병원(원장 윤호주)은 코로나19의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지치고 힘든 의료진에게 사용해달라고 서울시의사회로부터 방호복 500벌을 기증받았다.


이에 따라 9일 한양대학교병원 동관 8층 제1회의실에서 ‘방호복 기증식’을 진행했다. 이날 기증식에는 최호순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윤호주 병원장, 송순영 부원장, 김혁 기획조정실장과 서울시의사회 박홍준 회장, 박치서 사무처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기증식에서 윤호주 병원장은 “코로나19는 시간이 지나고 대유행을 거듭하면서 점점 더 방역을 어렵게 하고, 모든 구성원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면서, “어렵고 힘든 시기에 기증된 방호복은 코로나19의 종식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의료진에게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박홍준 회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감사드린다”면서, “지금까지 발전하고 성장해온 한양대학교병원의 저력으로 코로나19를 현명하게 극복할 수 있으리라 믿는다”고 밝혔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박성환의 한국기행더보기
 박정기의 공연산책더보기
 손유순의 도자기와 시더보기
 건강칼럼더보기
리스트페이지_R002
리스트페이지_004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