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남대 엄태완 교수 저서, 세종도서 교양부문 우수 도서 선정
  • 박광준 기자
  • 등록 2022-10-05 19:20:52

기사수정
  • ‘완벽한 친절함으로부터의 고립’으로 낮은 지위 사람들로부터 행복 찾는 방법 제시

경남대 사회복지학과 엄태완 교수와 저서. [박광준 기자] 경남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엄태완 교수의 저서 ‘완벽한 친절함으로부터의 고립’이 최근 ‘2022년 세종도서’ 교양부문 우수 도서에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세종도서는 우수 학술분야 출판 활동 고취와 국가 지식사회 기반 조성을 위해 매년 진행되는 사업이다.


올해는 지난 7월부터 올해 4월까지 초판 발행된 도서에 대한 학술적 가치와 시의성, 창의적 기획성, 충실성과 완성도를 중심으로 심사해 선정했다.


엄태완 교수의 저서 ‘완벽한 친절함으로부터의 고립(바른북스)’은 올해 4월 출간됐고, 월간 ‘LEADERS’ 6월호에 주목받는 신간으로 소개되기도 했다.


이 책에서는 가장 고통 받고 낮은 지위에 있는 사람들로부터 우리 모두의 행복을 찾아가는 방법을 제시하고 있고, 공동체 구성원들 서로가 서로를 도울 방편을 고민하고 있다.


한편, 엄태완 교수는 2018년 한국연구재단 선정과제의 성과물로 출판한 저서가 지난해 12월 ‘2021년 교육부 지원 우수성과 50선’에 선정돼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한바 있다.


올해는 한국연구재단의 인문학진흥 저술출판지원사업에 신청한 ‘정신장애학의 토대: 사회정의와 인권 맥락에서’가 선정돼 3년 간 3,000만 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Campus 라이프더보기
 건강·병원더보기
 법률/판결더보기
 교육더보기
 보건더보기
 환경더보기
 지역더보기
리스트페이지_R002
리스트페이지_004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