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불안한 수출 전선... 불어나는 무역적자 폭 - 8월 1~10일 무역적자 77억달러... 올들어 이달 10일까지 229억달러 적자
  • 기사등록 2022-08-11 09:37:21
기사수정

수출로 먹고사는 나라가 대외 거래 적자 폭이 커지고 있어 우려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8월 1~10일 무역수지가 76억 77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지난달 같은 기간(55억 4000만달러)에 비해 적자 폭이 늘었다. 이로써 올 들어 이달 10일까지 무역수지 적자는 229억달러로 불어났다.

 

11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10일 수출액(통관 기준 잠정치)은 156억 8800만 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3.2% 증가했다.

 

8월 1~10일 무역수지가 76억77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지난달 같은 기간(55억4000만달러)에 비해 적자폭이 늘었다. 이로써 올들어 이달 10일까지 무역수지 적자는 229억달러로 불어났다

.

이 기간 조업 일수는 8.5일로 지난해 같은 기간(7.5일)보다 하루 더 많았다. 일 평균 수출액은 8.7% 증가했다.


 

수입액은 233억 6500만 달러로 1년 전보다 34.1% 늘었다. 수출액을 76억달러 이상 웃돌면서 적자 폭을 키웠다.

 

전년 동기 대비 원유(50.1%), 반도체(44.6%), 가스(96.4%), 석탄(162.5%), 승용차(71.7%) 등 대부분 주요 품목의 수입이 늘어난 탓이다.

 

결과적으로 이달 10일까지 무역수지는 76억 7700만 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올해 들어 누적 무역적자는 229억 3000만달러다. 작년 같은 기간엔 144억달러 흑자였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8-11 09:37:2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