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의정부문화재단,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문화예술인 지원
  • 민병훈 기자
  • 등록 2020-03-23 12:14:33

기사수정


[민병훈 기자] 의정부문화재단(대표 손경식)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화예술인들을 격려키 위해 ‘Have a goodday!’라는 슬로건을 정하고 특별지원 대책에 나섰다.


우선 올해 19회째를 맞은 의정부음악극축제 해외초청작 5개 작품 초청을 모두 취소하고, 대신 국내 및 지역 50여개 단체로 국내작품을 초청키로 했다.공연중단과 취소가 속출하면서 생존마저 위협받고 있는 국내 공연예술인들의 무대 기회를 확대하겠다는 취지이다.


또한, 코로나19의 상황이 지속될 경우에는 5월에 개최예정인 ‘제19회 의정부음악극축제’를 7월로 연기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의정부음악극축제 최준호 예술감독(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 교수)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보고 있는 문화예술인들에게 깊은 위로를 전한다”면서, “의정부음악극축제를 통해 보다 많은 문화예술인들이 시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전문예술 단체 및 예술가를 지원키 위한 ‘의정부 문화예술 마중물 프로젝트’ 지원사업의 예산을 당초보다 200% 증액해 지역예술단체 지원수를 대폭 확대하고 예산을 조기 집행할 방침이다. 의정부문화재단은 매년 공모를 통해 20여개의 예술단체에 대한 예산지원을 시행해 왔다. 


이번 예산을 증액해 시행할 경우 약 40여개의 지역단체가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의정부아트캠프’의 대관료를 올해에 한해 50% 특별 감면, 문화예술인의 창작활동의 비용 부담을 덜어 줄 계획이다. 


아트캠프는 신진예술가나 젊은 단체들의 신선한 무대와 다양한 융복합 장르의 실험적 작업을 지원하는 컨테이너를 활용한 블랙박스공연장이다.


의정부문화재단 손경식 대표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고통 받고 있는 문화예술인들의 어려움과 고통을 재단과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지원책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재단이 준비하고 있는 작은 위로와 격려를 통해 문화예술인들이 좋은 예술활동을 꾸준히 이어 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리스트페이지_R001
최신뉴스더보기
리스트페이지_R002
리스트페이지_R003
리스트페이지_004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